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 프로배구 현대건설, 5라운드 시작과 함께 또 12연승

송고시간2022-01-28 20:35

댓글
활짝 웃는 현대건설 선수들
활짝 웃는 현대건설 선수들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여자 프로배구 단독 선두 현대건설이 5라운드 시작과 함께 시즌 두 번째 12연승을 달성했다.

현대건설은 28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시즌 V리그 방문 경기에서 흥국생명을 3-0(25-20 25-17 25-20)으로 완파하고 또 12연승을 구가했다.

현대건설은 지난해 10월 정규리그 개막과 함께 12연승을 달리다가 한국도로공사에 패한 뒤 다시 12연승을 내달려 24승 1패, 승점 71이라는 압도적인 성적으로 챔피언결정전 직행을 향해 성큼성큼 다가갔다.

엿새 간의 짧은 올스타 휴식기를 끝내고 5라운드를 시작한 이날, 현대건설은 주전들의 고른 활약을 앞세워 경기 시작 후 1시간 30분도 안 돼 흥국생명을 돌려세웠다.

올스타전에서 화끈한 춤사위로 세리머니 상을 받은 센터 이다현이 블로킹 6개를 잡아내며 12득점 했다.

기둥 센터 양효진도 가로막기 득점 3개 포함 팀 내 최다 15점을 터뜨렸고, 야스민 베다르트(등록명 야스민)이 11점을 거들었다.

흥국생명은 주포 캐서린 벨(등록명 캣벨)이 단 1득점에 그친 게 뼈아팠다. 캣벨은 3세트에선 아예 벤치를 지켰다.

현대건설은 31일 페퍼저축은행을 제압하면 팀 최다 연승 신기록을 세운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