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전교육청, 2월 시차 등교·원격수업…돌봄은 정상 운영

송고시간2022-02-04 16:42

댓글
대전시교육청 전경
대전시교육청 전경

[대전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4일 설 명절 이후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긴급 대책 회의를 열고 2월 등교 학교에 대해 시차 등교를 적용하는 등 학교 현장 대응 강화방침을 마련해 시행키로 했다.

설 연휴 기간(1월 29일∼2월 2일) 시내 확진 학생 수는 175명이다.

교육청은 2월 등교하는 학교는 대면 수업을 원칙으로 하되 여건에 따라 시차 등교를 적용하거나 원격 수업으로 전환하는 등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초등 돌봄교실과 방과후 학교는 강화된 방역 수칙을 적용해 정상 운영한다.

전체 학생 수의 30% 정도 수량의 자가 진단 키트를 확보해 일선 학교에 배포할 계획이다.

학교 운동부는 자체 훈련을 원칙으로 하며, 불가피하게 전지 훈련을 할 경우 훈련 전·후 신속 항원 검사를 하도록 했다.

기숙사 운영 학교는 기숙사 입소 전 선별 진료소나 호흡기 전담 클리닉을 이용해 신속 항원 검사를 의무적으로 시행해야 한다.

대전교육청 관계자는 "학원을 대상으로 손 소독기와 마스크 등 방역 물품을 지원하고 좌석 한 칸 띄어 앉기 등 현장 지도를 통해 시설 내 밀집도를 제한하는 등 방역 점검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jyo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