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케이타 30점' KB손해보험, 우리카드 완파하고 2위 수성

송고시간2022-02-05 15:41

댓글
케이타(왼쪽)와 세터 황택의
케이타(왼쪽)와 세터 황택의

[한국배구연맹(KOVO)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남자 프로배구 KB손해보험이 우리카드를 누르고 2위를 사수했다.

KB손보는 5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5라운드 방문경기에서 우리카드를 세트 스코어 3-0(25-19 25-23 25-16)으로 따돌렸다.

3위 우리카드에 승점 1점 차까지 추격을 허용했던 KB손보는 이날 맞대결 승리로 간격을 승점 4점으로 벌리고 2위 자리를 확고히 했다.

아울러 KB손보는 1위 대한항공과의 승점 차이를 4점으로 좁히고 6라운드에서 정규시즌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KB손보는 노우모리 케이타가 양 팀 최다인 30점(공격 성공률 62.79%)을 터트리며 해결사 역할을 확실히 했다. 김정호와 한성정도 각각 10점, 8점을 보탰다.

2세트가 승부의 분수령이 됐다.

1세트를 손쉽게 따낸 KB손보는 2세트에서 알렉스 페헤이라(등록명 알렉스)를 앞세운 우리카드와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다.

22-22에서 알렉스의 서브 에이스가 터질 때만 해도 우리카드가 2세트를 가져가는 듯 보였다.

하지만 KB손보는 케이타의 스파이크로 균형을 맞춘 뒤 센터 박진우가 알렉스의 회심의 한방을 가로막아 세트 포인트를 만들었다.

케이타는 서브 에이스를 꽂아 넣고 2세트를 마무리했다.

승기를 잡은 KB손보는 3세트에서 우리카드를 상대로 맹공을 펼쳐 세 세트 만에 경기를 끝냈다.

우리카드는 공격은 물론 블로킹(5-9), 서브(2-5) 대결에서 KB손보에 모두 밀리며 2위로 올라설 기회를 놓쳤다.

changyo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