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1천241명·전남 1천15명 신규 확진…가족·지인 간 확산

송고시간2022-02-08 08:21

댓글
붐비는 선별진료소
붐비는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무안=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광주와 전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멈추지 않고 있다.

8일 광주시와 전남도에 따르면 전날 광주 1천241명, 전남 1천15명 등 2천256명이 신규 확진됐다.

설 명절 연휴 이후 광주·전남 각각 1천명대, 광주와 전남을 합쳐서 2천명대 일일 확진자를 기록하고 있다.

전파력이 강한 오미크론 변이 확산과 설 연휴 인구이동 영향으로 가족·지인 간 접촉·감염이 속출하고 있다.

광주에서는 복지시설, 콜센터, 백화점 등의 집단감염 여파가 이어지고 있다.

가족·지인 간 접촉으로 인한 감염이 622명, 유증상 검사자가 614명에 이른다.

전남에서는 목포(202명)·여수(125명)·순천(182명)·나주(98명)·광양(89명) 등 도시 지역의 확산세가 심각하다.

무안 71명, 영암 35명, 영광 25명, 화순 22명, 담양·곡성 각 21명, 고흥·해남 각 18명, 진도 13명, 구례·보성·강진·신안 각 12명, 장흥 10명, 함평 8명, 완도 6명, 장성 3명 등 모든 시·군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가족·지인 간 접촉이 463명, 타지역 접촉이 114명, 유증상 검사자가 222명 등이다.

cbebop@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