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리온 작년 영업익 3천729억원, 0.9%↓…"원재료-물류비 급등 영향"(종합)

송고시간2022-02-09 16:12

댓글
오리온 사옥 외경
오리온 사옥 외경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오리온[271560]은 연결 기준 작년 한 해 영업이익이 3천729억원으로 전년보다 0.9%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

매출은 2조3천594억원으로 전년 대비 5.8% 증가했다. 순이익은 2천616억원으로 4.7% 줄었다.

오리온 관계자는 "주요 원재료비와 물류비 급등 등으로 글로벌 불확실성이 높아진 가운데 내부 효율화와 수익 중심 경영을 펼친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소폭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법인별 실적을 보면 한국 법인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5%, 14.7% 증가했다. 특히 '마켓오 네이처' 브랜드의 그래놀라 제품군 매출이 신제품 출시에 힘입어 43% 늘어났고, '닥터유' 브랜드 제품도 매출이 48% 증가했다.

'꼬북칩'과 '콰삭칩' 등 스낵 제품의 인기도 매출 호조에 영향을 줬다.

중국 법인은 매출액이 1.7%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원재료비 급등, 2020년 코로나19 정부보조금 혜택에 따른 역기저효과 등으로 8.4% 감소했다.

러시아 법인은 매출액이 31.4% 늘어났지만 영업이익은 글로벌 원재료 가격 인상과 루블화 약세 등의 영향으로 0.9% 줄었다.

베트남 법인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16.9%, 0.6% 늘어났다.

young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