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동국제강, 작년 영업이익 8천30억원…"13년만에 최대치"

송고시간2022-02-10 15:51

댓글
지난해 9월 컬러강판 전문 생산라인 준공 기념식에서 발표하는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지난해 9월 컬러강판 전문 생산라인 준공 기념식에서 발표하는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동국제강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동국제강[001230]은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172.5% 증가한 8천3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매출액은 7조2천403억, 당기순이익은 6천56억원으로 각각 39.1%, 771.9%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2008년 이후 13년 만에 최대치다.

동국제강은 건설·가전 등 전방산업의 수요 호조와 함께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철강제품가 상승, 고부가 제품 판매 확대 등 수익성 중심의 경영이 호실적의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주력인 철강사업에서 대규모 영업이익을 실현했으며 브라질 CSP 제철소 역시 약 7천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려 지분법 이익이 더해졌다.

이러한 실적 개선에 힘입어 2015년 구조조정 당시 207%에 달했던 부채비율은 지난해 125%로 줄었다.

동국제강은 재무 건전성 강화를 통해 지난해 기업신용등급도 'BBB-(안정적)'에서 'BBB(안정적)'으로 상향 조정됐다고 덧붙였다.

동국제강은 이날 이사회에서 재무제표를 심의하고 주주 친화 정책의 일환으로 현금 배당 규모를 2배 늘린 주당 400원으로 결의했다.

동국제강 2021년 잠정 실적
동국제강 2021년 잠정 실적

[동국제강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uc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