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안철수 "윤석열 정권교체 진정성 있다면 여론조사 수용할 것"

송고시간2022-02-14 17:37

댓글

"대국민 경선은 국민의 힘에서 계속 써오던 방법"

대구서 기자회견 하는 안철수
대구서 기자회견 하는 안철수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2.14 mtkht@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국민의힘과 윤석열 후보께서 진정으로 정권교체를 원하시고 진정성이 있으시다면 그 제안(여론조사 방식 단일화)을 수용하실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14일 대구시당에서 기자들을 만나 야권단일화 가능성에 대해 "답을 기다리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지금은 우리나라가 정말로 변해야 하는 상황이고 정권교체를 하고, 이후에 지금 180석 여당을 상대로 어떤 일을 대통령이 추진하기 위해서는 유일한 방법은 압도적인 국민의 지지밖에는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박빙으로 야권이 이긴다면 식물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압도적 정권교체를 거듭 강조하며 야권단일화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안 후보는 "정권 교체만 하고 나서 식물 대통령이 되고 그러다가 결국은 다시 또 정권을 뺏기고 정권이 바뀌었는데 국민들이 느끼기에는 아무것도 달라지는 것이 없고 그걸 바라는 건 아니지 않나"고 반문했다.

이어 "그래서 저는 이번에 정권교체도 압도적인 정권교체가 돼야만 개혁을 할 수가 있고 성과를 낼 수 있고 그렇게 성과를 내야지 또 그다음 집권도 가능하다"고 힘줘 말했다.

여론조사 방식 단일화의 당위성도 역설했다.

대구서 기자회견 하는 안철수
대구서 기자회견 하는 안철수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2.14 mtkht@yna.co.kr

안 후보는 "대국민 경선 방법은 국민의 힘에서 지금까지 계속 써오던 방법이다. 국민의힘에서 이준석 대표를 뽑았던 과정, 저와 서울시장 경선 과정 또 이번에 윤석열 후보를 뽑은 과정 다 동일한 방법으로 이를 제안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단일화 제안 배경에 대해서는 선거 과정에서의 답답함도 있다고 토로했다.

안 후보는 "제가 처음부터 완주한다고 계속 이야기를 해도 집요하게 단일화 꼬리표가 붙어서 어떤 공약을 이야기해도 공약은 기사화가 되지 않고 단일화 관련 기사 밖에는 나오지를 않더라"고 설명했다.

덧붙여 "그래서 차라리 선제적으로 제가 제안을 해서 국민의 판단과 평가에 모든 것을 맡기고 저는 제 길을 굳건하게 가고 제가 생각하는 대한민국의 비전 그리고 공약을 말씀드리는 것이 맞겠다는 판단에 제안했고 답을 기다리고 있다"고 했다.

mtkht@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