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노피-GSK "백신 3상 결과 긍정적"…미·EU에 승인 신청 예정

송고시간2022-02-24 03:23

댓글
사노피 로고와 코로나19 백신
사노피 로고와 코로나19 백신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프랑스 제약사 사노피는 영국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과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임상 3상 시험 결과가 긍정적으로 나왔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사노피와 GSK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미국 식품의약청(FDA)과 유럽의약품청(EMA)에 자체 개발한 백신의 사용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사노피는 계절성 독감 백신 제작에 사용하는 재조합 DNA 기술을, GSK는 면역반응을 강화하는 첨가물질을 각각 활용해 백신을 개발했다.

임상 결과 양사가 자체 개발한 백신을 두 차례 맞으면 감염 예방에 58%, 중간 혹은 심각한 증상 예방에 75%, 입원 예방에 100% 효과를 보였다.

이미 다른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사람에게 자체 개발한 백신으로 추가접종을 했을 때도 중화항체가 상당히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무력화할 수 있는 중화항체는 통상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력이 있거나, 백신을 접종한 사람에게서 높게 나온다.

토마 트리옹프 사노피 부사장은 "이번 임상 결과는 기존에 사용 허가를 받은 백신들의 최근 임상 결과와 유사하다"고 말했다.

사노피와 GSK는 코로나19 대유행 초기부터 백신 개발에 나섰으나 2020년 12월 내놓은 후보물질이 50세 이상에서 충분한 면역력을 내지 못해 경쟁에서 뒤처졌다.

run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