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송고시간2022-02-24 16:30

댓글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 1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 2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 3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 4

[저녁잇슈] 2022년 2월 24일 목요일 - 5

● 푸틴, 우크라이나 새벽 침공 강행…"수도 키예프 등 곳곳서 폭발음"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늘 새벽 우크라이나 내 '특별 군사작전'을 승인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 현지시간으로 오전 5시 50분께 긴급 연설 형식으로 "우크라이나의 위협을 용인할 수 없다"며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 대한 특별작전을 선언했습니다. 그는 "우크라이나 점령 계획은 없다"고 강조했으나 이후 수도 키예프 등 곳곳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외신들이 전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의 개전 선포는 뉴욕 유엔본부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가 열린 직후에 나왔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이를 정당한 사유가 없는 침공으로 규정하고 동맹과 함께 즉시 가혹한 제재를 가하겠다고 맞섰습니다.

● 기준금리 1.25% 동결…'물가'보다 '오미크론·경기'에 초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가 현재 연 1.25%인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해 사상 첫 '3차례 연속 인상'은 피했습니다. 아무리 물가 상승 압력이 높더라도 연일 사상 최대 확진자 기록을 경신하는 코로나19 상황,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불안한 경기 회복세를 고려할 때 이례적으로 기준금리를 세 차례나 잇달아 올리는 데 부담을 느낀 것으로 해석됩니다. 금통위는 지난해 8월 코로나19 위기 이후 처음으로 금리를 올렸고, 11월과 올해 1월 이례적으로 연속 금리 인상을 단행했습니다.

● "윤석열 41.9% 이재명 40.5%…1.4%p 박빙·오차범위 내 접전"

다자 가상대결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인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리얼미터가 어제까지 나흘간 2천038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윤 후보는 41.9%, 이 후보는 40.5%의 지지율을 각각 기록했습니다. 1주일 전보다 윤 후보는 1%포인트 하락했고 이 후보는 1.8%포인트 올라 격차는 4.2%포인트에서 1.4%포인트로 좁혀졌습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1.5%포인트 내린 6.8%,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0.6%포인트 하락한 2.6%로 각각 집계됐습니다.

● 코로나19 확진돼 재택치료하던 생후 4개월 남자아이 또 숨져

코로나19에 확진돼 재택 치료를 받던 생후 4개월 된 남자아이가 지난 22일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지난 18일에는 코로나19에 확진된 생후 7개월 남자아이가 병원 이송 중 사망하는 등 코로나19 영아 환자가 잇달아 숨지면서 재택 치료자 관리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 내일 추위 꺾이고 평년 기온 회복…큰 일교차 주의

내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추위가 한풀 꺾이며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오늘 낮부터 차차 오른 기온은 내일부터 평년 기온(최저기온 -6∼3도, 최고기온 6∼12도)과 비슷한 분포를 보이겠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9∼1도, 낮 최고기온은 8∼13도로 예보됐습니다. 다만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안팎으로 크겠으니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합니다.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김지효 크리에이터

hyunmin623@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