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학동 붕괴참사 '입찰방해' 현산 임원 영장실질심사

송고시간2022-02-25 11:02

댓글
'입찰비리 혐의' 영장심사 출석 현산 상무
'입찰비리 혐의' 영장심사 출석 현산 상무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25일 오전 광주 동구 광주지법에서 학동4구역 철거 공사와 관련해 입찰 비리에 연루된 혐의를 받는 HDC 현대산업개발 A상무가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2022.2.25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붕괴 참사가 일어난 광주 학동4구역의 철거 공사 입찰 비리에 연루된 HDC현대산업개발 임원이 25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았다.

현산 소속 A 상무는 이날 광주지법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A씨는 철거 건물 붕괴 참사가 발생한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재개발 사업지의 일반건축물 철거 업체 선정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명 경쟁 입찰 방식 입찰에 앞서 한솔기업 측에 구체적인 입찰 가액을 알려준 것으로 조사됐다.

한솔기업은 일반건축물 철거 업체로 선정됐으며, 지난해 6월 9일 건물 철거 작업 중 붕괴 사고가 발생해 인근을 지나던 버스 탑승자 9명이 숨지고 8명이 부상했다.

경찰은 입찰 비위와 관련해 조합과 정비업체 관계자, 현산 본사 결재라인 대상자들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areu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