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 '박근혜는 범죄자냐' 沈 질문에 "검사는 공소장으로 말해"

송고시간2022-02-25 22:03

댓글

沈 "말못하고 쩔쩔매"에 尹 "어떤 기소대상자든 중형을 받고 고생을 하면…"

이재명 "MB 사면, 안 하는 게 맞아"

토론 준비하는 윤석열 대선 후보
토론 준비하는 윤석열 대선 후보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스튜디오에서 열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주관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2차 정치분야 방송토론회에서 토론 준비를 하고 있다. 2022.2.25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는 25일 박근혜 전 대통령 수사와 관련해 "검사는 공소장으로 말하지, 그 이외에 (평가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주관 2차 TV 토론에서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박근혜 씨는 국정농단 중범죄자냐, 부당한 정치 탄압을 받은 것이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윤 후보는 "저는 검사로서 제가 맡은 일을 한 것"이라며 "제가 처리했던 일이기 때문에 아무리 제가 정치에 발을 디뎠다고 해도, 제가 처리한 사건과 관련해 이러쿵저러쿵 정치적 평가를 하는 것은 직업 윤리상 (맞지 않다)"고 설명했다.

심 후보는 "직접 수사했고 20년 실형을 받았는데 법적 판결이 난 것을 말 못 하고 쩔쩔매느냐"고 재차 윤 후보를 몰아세웠다.

그러나 윤 후보는 "쩔쩔매는 게 아니다"라며 "어떤 기소 대상자라고 하더라도 중형을 받고 고생을 하면…"이라고 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이명박 전 대통령을 사면할 것이냐는 심 후보의 질문에 "저는 (사면을) 안 하는 게 맞는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sncwoo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