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알고지내던 여성에 흉기 휘둔 중국인…거주지에는 동거녀 시신

송고시간2022-02-26 17:54

댓글

이천경찰, 여관에 숨어있던 피의자 긴급체포…경위 수사 중

(이천=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5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이천경찰서 깃발
경기 이천경찰서 깃발

[연합뉴스TV 제공]

사건 발생 4시간여 만에 검거된 피의자의 집 안에서는 그의 동거인으로 추정되는 또 다른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기 이천경찰서는 살인 등 혐의로 A(57·중국 국적)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5시 50분께 이천 시내에서 예전부터 알고 지내 온 40대 중국인 여성 B씨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A씨 자택에서 그의 동거인으로 추정되는 또 다른 중국인 여성 C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C씨는 흉기에 찔려 숨져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 사건 발생 4시간 30여 분 만인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이천시의 한 여관에 숨어있던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ky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