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장병규 의장, 이달에만 크래프톤 지분 200억원어치 매수

송고시간2022-02-28 14:21

댓글

개발사 5민랩 임직원도 33억원어치 사들여

크래프톤 IPO 온라인 기자간담회
크래프톤 IPO 온라인 기자간담회

(서울=연합뉴스) 26일 크래프톤 IPO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장병규 의장이 발언하고 있다. 2021.7.26 [크래프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최근 주가가 공모가(49만8천원) 대비 급락한 크래프톤[259960]의 창업주 장병규 의장이 연이어 회사 지분 매입에 나섰다.

크래프톤은 장 의장이 이달 22∼25일 장내매수 방식으로 이 회사 주식 3만5천287주를 사들였다고 28일 공시했다.

장 의장은 자기 자금 100억60만원으로 지분을 매입했다.

장 의장은 이달 17일과 18일에도 의결권이 있는 크래프톤 주식 총 3만6천570주를 장내에서 사들인 바 있다. 당시 취득 규모도 100억169만8천원에 달했다.

이 달 들어서만 200억원어치 회사 주식을 산 것이다.

장 의장은 이달 10일 회사 실적발표 후 콘퍼런스콜에서 "최근 주가가 중장기적 관점에서 저평가됐다고 판단하고 있다"며 "일정 금액에 해당하는 크래프톤 주식을 매입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크래프톤은 이 회사의 독립 개발 자회사 5민랩 임직원도 크래프톤 주식 33억원어치를 매입했다고 밝혔다.

크래프톤은 "이번 주식 취득은 5민랩 임원진의 자발적인 제안으로 진행됐으며, 크래프톤이 5민랩을 인수할 때 5민랩 창립자와 내부 주주가 확보한 현금이 매수 자금으로 쓰였다"고 설명했다.

박문형 5민랩 대표이사는 크래프톤 지분 6천주를 주당 28만8천750원(매입금액 17억3천250만원)에 사들였다.

박문형 5민랩 대표이사는 "크래프톤은 신작 개발과 새로운 사업 확장을 통해 기업 가치를 제고하고 있어 높은 성장 가능성을 갖고 있다"며 "이번 주식 매입은 5민랩이 크래프톤의 독립 스튜디오로 새롭게 출발하며 내보이는 성공에 대한 자신감이자 신뢰의 표현"이라고 밝혔다.

크래프톤은 이달 10일 개발사인 5민랩의 지분 100%를 인수해 크래프톤 독립 스튜디오 7곳 중 하나로 편입했다.

28일 오후 2시 20분 기준 크래프톤의 장중 주가는 28만6천500원으로, 전날 종가보다 2천500원 높고 공모가 대비 21만1천500원 낮았다.

hye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