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검찰, '외국 조직에 테러자금 송금' 불법체류자 구속

송고시간2022-03-03 06:00

댓글

대전지검, 테러자금금지법 위반 혐의 적용…여죄 수사

대전 검찰청사 전경
대전 검찰청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검찰이 국내에서 외국 테러 조직에 돈을 보낸 불법체류자를 붙잡아 수사하고 있다.

3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대전지검 형사4부(김영남 부장검사)는 공중 등 협박 목적 및 대량 살상 무기 확산을 위한 자금 조달행위의 금지에 관한 법률(테러자금금지법) 위반 혐의로 지난달 28일 A씨를 구속했다.

외국 국적 불법체류자 A씨는 최근 우리나라에 머물며 테러 단체로 지정된 극단주의 외국 조직에 수백만원을 송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테러단체 조직원 등과 소셜미디어를 통해 접촉한 것으로 전해졌다. 송금에는 차명 계좌도 활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A씨에 대한 여죄를 캔 뒤 그를 재판에 넘길 방침이다.

2008년 제정된 테러자금금지법은 국가·지방자치단체 또는 외국 정부 등의 권한 행사를 방해하기 위한 목적 등으로 테러를 감행하려 자금이나 재산을 모으는 행위 등에 대해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 12월 서울중앙지법은 A씨와 비슷한 범행을 저질러 기소된 외국인에게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다.

드론 테러 '꼼짝마' 실전 같은 훈련
드론 테러 '꼼짝마' 실전 같은 훈련

[연합뉴스 자료사진]

walde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