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힘 선대본 인사, 5·18 부상자에 "거렁뱅이 인생"…해촉돼(종합)

송고시간2022-03-07 20:31

댓글

민주 "막말의 뿌리는 윤석열…후보 본인 언행부터 똑바로"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정수연 기자 = 국민의힘 선대본부 소속 한 인사가 5·18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광주 시민에 대해 "불쌍한 인생", "거렁뱅이 인생", "동물들의 비천한 의식"이라고 폄하한 글을 남겼다고 오마이뉴스가 7일 보도했다.

발언하는 권영세
발언하는 권영세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권영세 선거대책본부장이 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선거대책본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3.7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국민의힘은 이 인사를 선대본부에서 해촉했다.

오마이뉴스에 따르면 광주광역시 환경생태국장 등을 역임한 국민의힘 신광조 직능본부 원전산업지원단 선임부단장 겸 조직본부 공정한나라위원장은 이날 5·18 민주화운동 부상자 이모 씨 페이스북 글에 "오기만 X꾸녘까지 차가지고 불쌍한 인생들. 거지 거렁뱅이 인생!" 등의 댓글을 남겼다.

그가 댓글을 단 이씨의 페이스북 글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단일화를 비판하는 내용이었다고 한다.

이에 국민의힘 선대본부 공보단은 언론 공지를 통해 "국민의힘 선대본부는 불미스러운 댓글로 물의를 일으킨 신 부단장을 해촉했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

(서울=연합뉴스) 제20대 대통령선거를 이틀 앞둔 7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이낙연 총괄선대위원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2.3.7 [국회사진기자단] saba@yna.co.kr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국민의힘 선대본은 막말 논란이 터지면 인사를 해촉하고, 비슷한 사람을 데려다 쓰고, 그러다 사고나면 또 해촉하는 식"이라며 "지독한 막장의 쳇바퀴"라고 비난했다.

고 수석대변인은 "이런 막말의 뿌리는 바로 윤석열 후보"라며 "윤 후보는 오늘도 막말 퍼레이드를 이어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막말 인사를 해촉하다 날 새지 말고, 본인 언행부터 똑바로 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yjkim84@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