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크라 침공] 포스코인터내셔널, 난민 구호 위해 50만달러 기부

송고시간2022-03-08 08:38

댓글
우크라이나 흑해 연안에 있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의 곡물터미널
우크라이나 흑해 연안에 있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의 곡물터미널

[포스코인터내셔널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포스코인터내셔널은 8일 우크라이나 난민 지원을 위해 50만달러(한화 6억1천525만원)를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우크라이나 및 인접국 적십자사에 전달돼 현지 구호 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에 무역법인을 두고 있으며 흑해 연안 미콜라이우항에 250만t(톤) 규모의 곡물터미널을 운영하고 있다.

회사는 현재 우크라이나 현지 주재원과 가족을 모두 인근 국가나 국내로 대피시키고 터미널 운영은 잠정 중단한 상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앞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발발하자 현지 시립병원에 의료기기를 기부하고 지역 아동병원에 의료용품을 기부하는 등 2010년 우크라이나 진출 이후 지역사회와의 상생 활동을 꾸준히 전개했다.

luc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