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북 군산에 스마트 수산가공종합단지 들어선다…380억원 투입

송고시간2022-03-08 10:00

댓글

해수부, 사업자로 전북도 선정…2025년까지 스마트 해썹 가공공장 등 건립

전북 스마트 수산가공 종합단지 조감도
전북 스마트 수산가공 종합단지 조감도

[해양수산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해양수산부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 스마트 기술을 적용한 수산물 가공 기반시설과 기술개발·창업 지원센터를 한데 모은 '스마트 수산가공 종합단지' 조성 사업자로 전북도를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전북도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4년간 국비 266억원을 포함한 총 380억원을 투입해 전북 군산 일대에 스마트 해썹(식품안전관리 인증기준·HACCP) 임대형 아파트 가공 공장, 스마트 수산가공 연구개발(R&D) 센터,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지원을 위한 협력지원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특히 스마트 해썹 임대형 가공 공장에서는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원료 검수와 선별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향어·박대 등 전북 특산 수산물을 활용한 지역 특화 제품을 개발해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스마트 해썹은 기존 해썹 관리에 IoT 등 자동화·디지털화 기술을 접목한 시스템을 의미한다.

김준석 해수부 수산정책실장은 "이번 스마트 수산가공 종합단지 조성을 통해 스마트 기술을 수산 가공 산업에 접목시켜 수산식품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수산가공 분야의 첨단 기술화를 촉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hee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