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언론노조, '민주당 전위대' 발언 윤석열 고소

송고시간2022-03-08 11:27

댓글

"사과 요청했으나 묵묵부답…조합원 대표해 고소"

8일 오전 서울경찰청에 윤석열 후보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하는 언론노조 관계자들
8일 오전 서울경찰청에 윤석열 후보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하는 언론노조 관계자들

[촬영 오지은 수습기자]

(서울=연합뉴스) 조다운 기자 = 전국언론노동조합(언론노조)은 언론노조를 두고 '민주당 전위대'라고 발언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를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8일 서울경찰청에 고소했다.

윤창현 언론노조 위원장은 고소장 제출 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윤 후보의 문제적 발언은 헌법의 지위를 부정하고 언론노동자들의 자유로운 결사를 인정하지 않는 심각한 발언"이라며 " 항의서한을 전달하고 사과를 요청했으나 어떠한 조치도 취하지 않아 1만5천 조합원을 대표해 고소를 진행한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지난 6일 경기지역 유세에서 "민주당 정권이 강성노조 전위대를 앞세워 갖은 못된 짓을 다 하는데 그 첨병 중의 첨병이 바로 언론노조"라면서 "이것도 정치개혁에 앞서 먼저 뜯어고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언론노조는 전날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언론노조는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 언론중재법 개정 과정에서 누구보다 민주당을 향해 강력한 비판과 항의 투쟁을 전개해왔다"며 "집권도 하기 전에 비판언론을 말살하겠다는 협박을 일삼는 자는 대통령 후보 자격을 이미 상실했다"고 비판했다.

allluc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