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아이즈원 출신 사쿠라·김채원, 쏘스뮤직과 계약…"걸그룹 데뷔"(종합)

송고시간2022-03-14 16:09

댓글

사쿠라 "벚꽃은 겨울 추위 경험해야 개화…매일 열심히 준비 중"

김채원(왼쪽)과 미야와키 사쿠라
김채원(왼쪽)과 미야와키 사쿠라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걸그룹 아이즈원 출신 미야와키 사쿠라와 김채원이 하이브 산하 레이블인 쏘스뮤직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쏘스뮤직은 14일 "두 아티스트는 당사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하이브와 쏘스뮤직이 협력해 론칭하는 첫 걸그룹으로 데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야와키 사쿠라는 2011년 일본 걸그룹 HKT48 멤버로 데뷔해 활동하다 김채원과 함께 2018년 엠넷 '프로듀스 48'을 통해 아이즈원 데뷔에 성공했다.

이들은 아이즈원 해체 이후 쏘스뮤직 합류설이 끊임없이 제기됐지만, 하이브와 쏘스뮤직은 그간 이를 부인도 인정도 하지 않았다.

쏘스뮤직은 "좋은 음악과 콘텐츠의 가치를 중요시하는 쏘스뮤직에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두 아티스트에게 많은 기대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미야와키 사쿠라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벚꽃 봉오리는 겨울의 강추위를 극복하면서 봄의 따뜻함을 느끼면 개화한다고 한다"며 "겨울의 추위를 경험해야 개화할 수 있는 구조라고 한다. 봄 만개에 활짝 피어난 벚꽃이 되기 위해 이 겨울에 저는 많은 것들을 얻을 수 있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옆에서 도와주는 따뜻한 직원분들을 만나 아주 좋은 환경에서 매일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김채원 역시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다려주신 만큼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노력 많이 했으니 기대를 많이 해달라"고 남겼다.

ts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