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강엠앤티 작년 매출 5천30억원 사상 최대…"해상풍력 확대"

송고시간2022-03-17 14:20

댓글
삼강엠앤티 로고
삼강엠앤티 로고

[삼강엠앤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조선·기자재 중견기업 삼강엠앤티[100090]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이 전년 대비 17.7% 증가한 5천30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9.0% 감소한 264억원으로 집계됐다.

삼강엠앤티의 작년 매출은 창립 이래 최대 규모다.

지난해 수주 실적은 1조3천700억원으로, 역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특히 전체 수주액의 절반 이상인 7천800억원이 해상풍력 부문에서 나왔다.

회사 관계자는 "작년 말 대만 해상풍력 건설업체 CDWE와 체결한 5천700억원 규모의 계약을 포함해 관련 부문 글로벌 수주 확대에 힘쓴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 해양 플랜트 및 해상 풍력 하부구조물 매출이 반영되면 연결 기준으로 최소 30% 증가한 연간 매출 달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강엠앤티는 글로벌 해상풍력 시장 수요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5천300억원을 들여 경남 고성에 해상풍력 하부구조물 제작 전문 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2024년 말 고성 조선해양산업 특구내 양촌·용정지구에 들어설 공장은 166만㎡ 규모로, 관련 분야에서 세계 최대 수준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bryoo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