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생산자물가, 2개월 연속 상승…원자재 가격 오른 영향

송고시간2022-03-23 06:00

댓글

석탄·석유, 화학제품 물가 지수 9년 만의 최고

생산자 물가(CG)
생산자 물가(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유아 기자 = 원자재 가격이 지속해서 상승한 영향으로 지난달 생산자물가가 2개월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23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잠정·2015년 수준 100)는 114.82로, 전월인 1월(114.40)보다 0.4% 높아졌다.

생산자물가는 지난해 11월까지 13개월 연속 올랐다가 12월엔 변화가 없었는데, 1월부터 다시 상승했다.

손진식 한은 경제통계국 물가통계팀장은 "국제 유가 등 원자재 가격이 오르면서 공산품 물가가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1년 전과 비교하면 8.4% 올라 15개월 연속 오름세를 보였다.

전월 대비 기준으로 부문별 물가지수 등락률을 보면, 지수 산출에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공산품 부문은 1.1% 올랐다.

석탄·석유제품 지수와 화학제품 지수는 각각 166.79, 117.36을 기록해 2013년 2월(각 170.07, 117.62) 이후 9년 만의 최고치를 나타냈다.

이외 농림수산품과 전력·가스·수도·폐기물 부문은 전월 대비 5.1%, 0.1% 하락했다.

서비스 부문은 음식점·숙박 지수가 올랐으나 금융·보험 지수가 내려 전월과 같은 수준을 나타냈다.

세부 품목별로 보면 경유(11.0%), 소주(3.9%), 항공화물(4.5%), 주거용부동산관리(4.9%) 등 지수가 올랐다.

반면 딸기(-44.7%), 돼지고기(-8.5%), 카드가맹점수수료(-7.8%) 등은 내렸다.

수입품까지 포함해 가격 변동을 측정한 국내 공급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1% 올랐다. 원재료와 중간재가 오른 영향이다.

국내 출하에 수출품까지 더한 2월 총산출물가지수는 0.7% 높아졌다.

kua@yna.co.kr

[그래픽] 생산자물가 추이
[그래픽] 생산자물가 추이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