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기아, 국내 車브랜드 최초 NFT 발행…"전기차 활용 디지털아트"

송고시간2022-03-24 09:24

댓글

EV6·콘셉트 EV9·니로EV 관련 6개 작품…암호화폐로 구매 가능

Opposites United of EV6
Opposites United of EV6

[기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기아[000270]가 국내 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NFT(Non Fungible Token·대체 불가 토큰)를 발행한다.

기아는 전기차 라인업을 활용해 디자인센터에서 자체 제작한 '기아 EV NFT' 6개 작품을 이달 26일부터 4월 1일까지 NFT 유통 플랫폼 '클립 드롭스'(Klip Drops)에서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NFT는 특정 자산의 소유권과 거래 내역을 블록체인(데이터 분산 처리 기술)에 저장한 디지털 자산의 한 종류로,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화폐와 달리 별도의 고유한 인식 값을 부여받기 때문에 희소성을 지닌다.

기아는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 고유의 브랜드 경험으로 고객의 삶에 영감과 여유를 선사하고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아트 형태의 '기아 EV NFT'를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기아 디자인센터 디자이너들은 '기아 EV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EV6', 2023년 전기차 라인업에 추가될 예정인 플래그십 모델 EV9의 콘셉트카 '콘셉트 EV9', 올해 상반기 출시될 친환경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니로 EV'를 디지털 아트로 제작했다.

완성의 미학
완성의 미학

[기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에 공개되는 작품은 EV6를 활용한 'Opposites United of EV6'(EV6의 오퍼짓 유나이티드)·'완성의 미학'(Aesthetics of completion)·'PORTAL' 3종, 콘셉트 EV9을 활용한 'Autumn Allure'(가을의 매력)·'Sustainable movement'(서스테이너블 무브먼트) 2종, 니로 EV를 활용한 'The PROCESS'(더 프로세스) 1종이다.

기아 EV NFT는 카카오[035720]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에서 운영하는 NFT 유통 서비스 '클립 드롭스'에서 350클레이(KLAY) 확정가로 작품별 10개씩 총 60개가 판매될 예정이다.

클레이는 그라운드X에서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 기반의 암호화폐로, 이날 오전 8시 코인원 거래소 기준 1클레이는 1천385원이다.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클레이를 매수한 후 '클립 드롭스'로 클레이를 전송해 원하는 작품을 구매하면 된다.

'Autumn Allure'(가을의 매력)
'Autumn Allure'(가을의 매력)

[기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기아는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수익금 전액을 해양 생물을 위협하는 폐어구 관련 인식 개선과 해양 환경 보호 연구를 진행하는 '동아시아 바다공동체 오션'에 기부한다.

아울러 NFT 구매자(1차 구매자)에게는 전기차 중 1개 차종을 오는 5월부터 12월 중 원하는 날짜에 6박 7일간 체험해볼 기회도 제공한다.

기아는 다음달 중순부터 브랜드 체험공간 'Kia360'과 전기차 특화 복합문화공간 'EV6 언플러그드 그라운드 성수' 등에 기아 EV NFT를 전시할 예정이다.

기아 관계자는 "2027년까지 총 14종의 전기차 라인업 구축과 2030년까지 전기차 120만대 판매를 목표로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