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낮 거리서 50대 부부 살해 혐의…모자 재판행

송고시간2022-03-29 11:39

댓글

모친도 공동정범으로 살인 혐의 적용

부산지검 서부지청
부산지검 서부지청

[촬영 조정호]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대낮 부산 한 거리에서 50대 부부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 모자가 재판에 넘겨졌다.

부산지검 서부지청 형사2부(박기환 부장검사)는 부산 북구 구포동 한 거리에서 50대 부부를 살인한(살인) 혐의로 A씨(30대)와 A씨 모친 B씨(50대)를 구속 기소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일 오후 4시 40분께 부산 북구 한 아파트 인근 거리에서 흉기를 휘둘러 50대 부부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사건 당시 A씨는 피해자 부부와 금전 문제로 다투다 격분해 집에서 흉기를 가져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B씨는 현장에서 범행을 제지하지 않고 지켜본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경찰에서 살인 방조 혐의를 적용한 B씨에 대해서도 공동정범에 해당한다고 판단해 살인죄를 적용했다.

A씨 모자가 범죄를 저지르기 전 미리 살인을 공모했다고 봤기 때문이다.

검찰 관계자는 "두 피고인에 대한 보완 수사를 진행해 모두 살인죄로 구속기소 했다"고 말했다.

A씨 모자는 범행을 저지른 뒤, 차를 타고 달아났다가 2시간 만에 자수 의사를 밝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psj1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