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산공개] 전북지사 2억원 늘어 27억3천만원…교육감 8억6천만원

송고시간2022-03-31 01:01

댓글

도의장은 4억9천만원…기초 단체장은 남원시장 17억으로 가장 많아

[사전투표] 사전투표 독려하는 송하진 전북지사
[사전투표] 사전투표 독려하는 송하진 전북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송하진 전북도지사 재산이 아파트값 상승으로 1년 사이에 2억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2022년 정기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송 지사의 재산은 지난해보다 2억2천733만2천원 늘어난 27억3천192만원이다.

예금과 증권 등 금융자산에 큰 변동은 없었으나 서울시 서초구에 소유한 아파트(84.75㎡)값이 오른 게 반영됐다.

조봉업 행정부지사는 전년보다 583만원 늘어난 6억9천599만7천원을, 신원식 정무부지사는 5천123만3천원 줄어든 5억1천48만1천원을 각각 신고했다.

김승환 전북교육감은 지난해보다 7천566만7천원 늘어난 8억6천855만5천원을 신고했다.

급여에 따른 예금증가와 배우자 및 자녀의 주식 추가 매입 등으로 재산이 증가했다.

김승환 전북도교육감
김승환 전북도교육감

[전북도교육청 제공]

송지용 도의회 의장은 4억9천626만9천원으로 지난해보다 재산이 8천755만2천원 줄었다.

1억원에 달하는 채무가 발생한 영향이 컸다.

최훈열 도의원은 도내 광역의원 중 가장 많은 75억6천309만7천원을 신고했다.

부안지역에 소유한 토지 가격 상승으로 지난해보다 2억4천881만8천원 늘었다.

기초 단체장 중에서는 이환주 남원시장이 17억6천866만9천원으로 가장 많고, 황인홍 무주군수가 5천777만2천원으로 가장 적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4억7천339만원, 강임준 군산시장은 6천373만6천원, 정헌율 익산시장은 3억2천819만8천원, 유진섭 정읍시장은 1억2천318만8천원, 박준배 김제시장은 2억776만1천원을 각각 신고했다.

이환주 전북 남원시장
이환주 전북 남원시장

[남원시 제공]

이밖에 박성일 완주군수 13억2천453만5천원, 전춘성 진안군수 7억2천683만8천원, 장영수 장수군수 7억9천482만9천원, 심민 임실군수 4억3천142만6천원, 황숙주 순창군수 15억1천717만3천원, 유기상 고창군수 4억9천221만5천원, 권익현 부안군수 4억3천217만3천원으로 각각 나타났다.

jay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