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남양유업, 즉석커피·발효유 이어 치즈 가격도 인상

송고시간2022-04-04 16:04

댓글
남양유업, 치즈제품 출고가 평균 10% 인상
남양유업, 치즈제품 출고가 평균 10% 인상

[남양유업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남양유업[003920]은 이달부터 치즈 제품의 출고 가격을 평균 10% 인상한다고 4일 밝혔다.

대표 제품인 '드빈치 자연방목 체다 슬라이스'는 9.9%, '드빈치 뼈가튼튼 고칼슘' 제품은 9.8% 각각 오른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치즈 원부재료 가격 상승과 물류비·인건비 등 전반적인 생산비용 증가에 따라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남양유업은 앞서 제반 비용 상승을 이유로 발효유 제품의 가격을 평균 3.5% 올린 바 있다.

구체적으로 '불가리스', '1천억 프로바이오틱', '불가리스 위쎈' 등 떠먹는 발효유와 마시는 발효유, 일반 요구르트 제품의 가격을 올렸다.

또 지난달에는 스틱커피와 'RTD'(바로 마실 수 있는) 컵커피 가격도 평균 9.5%, 7.5% 각각 인상했다.

young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