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성, 작년 유럽 특허출원서 中화웨이에 밀려 세계 2위…LG 3위

송고시간2022-04-05 10:06

댓글

유럽특허청 1위 자리 내줘…작년 한국 출원 9천394건 역대 최다

삼성전자와 화웨이
삼성전자와 화웨이

[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삼성이 지난해 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에 유럽 신규 특허 출원 1위 자리를 내준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특허청(EPO)이 5일(현지시간) 발간한 '2021 특허지수' 보고서에 따르면 삼성은 지난해 총 3천439건의 특허를 유럽에 출원했다.

반면 화웨이는 총 3천544건으로 지난해 유럽특허청 특허 출원 1위를 기록했고, 삼성은 화웨이 다음으로 2위를 기록했다. LG는 2천422건으로 3위였다.

2020년에는 삼성이 3천276건의 특허를 출원하며 화웨이(3천113건)를 누르고 1위였지만, 작년엔 화웨이가 특허 출원 건수를 300건 이상 늘려 삼성을 역전했다. LG는 2020년에도 지난해와 같은 3위였다.

2021년 유럽 특허 출원 기업 순위
2021년 유럽 특허 출원 기업 순위

[유럽특허청 홈페이지 캡처. DB 및 재판매 금지]

지난해 전체 유럽 특허 출원은 총 18만8천600건으로, 전년보다 4.5%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디지털 통신 분야가 8.2%로 가장 많았고, 의료기술(8.1%), 컴퓨터 기술(7.8%), 전자기기(6.4%) 등이었다.

이 중 한국 기업과 연구기관의 특허 출원은 총 9천394건으로, 작년보다 310건 늘어 지난해에 이어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국가별 특허 출원 순위는 미국(25%), 독일(14%), 일본(11%), 중국(9%), 프랑스(6%)에 이어 한국(5%)이 6위였다.

한국에서 출원한 특허로는 디지털 통신 분야가 전체의 12.1%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전자기기(11.9%), 컴퓨터 기술(10.4%), 반도체(7.0%) 등이었다.

국내 기업의 특허출원 건수는 삼성과 LG 다음으로 KT&G(233건), 포스코[005490](168건), SK(138건), 현대(93건), 현대차[005380](84건) 등 순이었다.

국가별 2021년 유럽 특허 출원
국가별 2021년 유럽 특허 출원

[유럽특허청 홈페이지 캡처. DB 및 재판매 금지]

kc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