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천연기념물 수리부엉이, 봉화산불 현장서 공중진화대원에 구조

송고시간2022-04-06 10:09

댓글

"어린 개체가 타죽을 것 같아 보호"…야생동물보호소로 넘겨

구조된 수리부엉이
구조된 수리부엉이

[산림청 공중진화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봉화=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산림청 공중진화대원들이 경북 봉화 산불 현장에서 천연기념물인 수리부엉이를 구조했다.

6일 산림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50분께 봉화군 봉화읍 산불 현장에서 공중진화대원들이 천연기념물 324-2호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야행성 대형조류인 수리부엉이 한 마리를 발견했다.

발견된 수리부엉이는 태어난 지 3개월 정도로 추정되는 어린 개체다.

대원은 산불을 진화하던 중 현장에서 수리부엉이가 탈 위험에 놓여 구조했다고 밝혔다.

수리부엉이 어미 새는 현장에 보이지 않았다고 전했다.

산림청은 구조한 수리부엉이를 야생동물보호소로 넘겼다.

새를 발견한 공중진화대원은 "불 바로 옆에서 어린 개체가 타죽을 것 같아서 보호하려고 잡았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