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독일에서 러 정보당국에 내부자료 넘긴 영국대사관 직원 체포"

송고시간2022-04-07 02:28

댓글
영국 국기와 빅벤
영국 국기와 빅벤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독일 베를린 주재 영국 대사관에서 경비로 일하면서 러시아에 내부 문서를 팔아넘긴 직원이 덜미를 붙잡혔다.

영국 검찰은 6일(현지시간) 독일 경찰이 공무상 비밀 유지 의무를 어긴 혐의로 체포한 데이비드 스미스(57)를 넘겨받았다고 밝혔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독일 수사당국은 스미스가 러시아 정보당국에 문서를 넘기는 대가로 특정할 수 없는 금액의 현금을 받았다고 말했다.

독일과 영국 수사 공조로 발각된 스미스는 7일 영국 런던 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run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