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민주 서울시장 공모에 송영길·박주민 등 6명 신청(종합)

송고시간2022-04-07 19:58

댓글

경기지사에 안민석 조정식 염태영 3명…김동연은 합당 후 '합류'

인천시장·전남지사는 현역 '홀로 신청'…강원·경북지사 도전자 0명

민주 서울시장 공모에 송영길·박주민 등 6명 신청
민주 서울시장 공모에 송영길·박주민 등 6명 신청

(왼쪽부터)송영길·박주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6·1 지방선거 서울시장 후보 공모에 송영길 전 대표와 박주민 의원 등 총 6명이 신청했다고 7일 밝혔다.

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공관위)에 따르면 지난 사흘간 6·1 지방선거 광역단체장 후보자 신청을 받은 결과 총 37명의 후보자가 신청을 마쳤다.

이는 4년 전 6·13 지방선거(47명) 때보다 10명 줄어든 규모다.

17개 시·도 기준 평균 경쟁률은 2.17 대 1이며, 강원지사와 경북지사에는 아무도 도전장을 내지 않았다.

우선 서울시장 후보에는 송영길 전 대표와 재선 박주민 의원, 열린민주당 출신의 정봉주·김진애 전 의원, 김송일 전 전남행정부지사, 김주영 변호사 등 6명이 신청했다.

경기지사에는 5선 안민석·조정식 의원과 염태영 전 수원시장 등 3명이 신청을 마쳤다.

경기지사 출마 선언을 한 새로울물결 김동연 대표는 오는 18일 민주당과의 합당 절차가 완료되는 대로 추가 신청을 할 예정이다.

민주당은 이날부로 공식 접수를 마감했지만 예외조항을 통해 김 대표에 경기지사 예비후보 자격을 줄 방침이다.

인천시장에는 박남춘 현 인천시장 1인만 신청했다.

광주시장에는 이용섭 현 광주시장과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 광주은행 최초 여성임원 출신인 김해경 남부대 초빙교수, 정준호 변호사 등이 4명이 신청했다.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 회의 모습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 회의 모습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공천관리위원장이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지방선거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 첫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왼쪽은 서삼석 간사. 2022.4.4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인물난을 겪어온 부산시장에는 변성완 전 부산시장 권한대행 혼자 신청했다.

대표적 험지인 대구시장에도 서재헌 전 대구동구갑 지역위원장만 도전장을 냈다.

대전시장에는 허태정 현 대전시장과 장종태 전 대전 서구청장이, 울산시장에는 송철호 현 울산시장과 장윤호 현 울산시의회 환경복지부위원장이 각각 신청했다.

세종시장에는 이춘희 현 세종시장을 비롯해 조상호 전 세종시 경제부시장, 배선호 현 세종시당 부위원장 등 3명이 신청했다.

충북지사에는 노영민 전 대통령 비서실장 1명만 신청했고, 충남지사에는 양승조 현 충남지사와 황명선 전 논산시장이 신청했다.

전북지사 경선에는 송하진 현 전북지사와 재선 안호영·김윤덕 의원, 대선 당시 복당한 유성엽·김관영 전 의원 등 5파전이 형성됐다.

전남지사에는 김영록 현 전남지사만 신청했다.

경남지사에는 양문석 전 경남도당 부위원장과 신상훈 현 경남도 의원이, 제주지사에는 오영훈 의원과 문대림 전 대통령비서실 제도개선비서관, 김태석 전 제주도의회 의장이 각각 도전장을 냈다.

강원지사와 경북지사에는 신청자가 한 명도 없었다.

goriou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