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한항공, UAM 운항통제·운항사모의 시스템 개발 추진

송고시간2022-04-11 09:33

댓글
'2022 드론쇼 코리아' 대한항공 UAM 체험존
'2022 드론쇼 코리아' 대한항공 UAM 체험존

[대한항공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대한항공[003490]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UAM(도심항공교통) 감시정보 획득체계 연구개발에 공동연구기관으로 참여한다고 11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UAM 환경에서 운항사에 필요한 운항통제 시스템, 운항사 모의 시스템을 개발한다.

운항통제 시스템은 운항사가 비행계획, 비행감시 및 스케줄 관리에 사용하는 시스템이다. 기상, 공역, 통신, '버티포트'(수직 이착륙장) 등 운항을 위한 부가 정보까지 제공한다.

운항사 모의 시스템은 비행 준비단계부터 비행 종료까지 전 과정에 대한 모의 시스템으로 운항사가 UAM의 안전 운항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무인항공기 통합관제시스템(UMS) 개발과 비행 과정 전반에서의 안전한 운용을 위한 기반 구축을 선도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UAM의 비행계획 승인, 비행 모니터링, 비상 상황 대응 등 교통 흐름을 종합적으로 관리해 주는 시스템인 교통관리사업자용 '교통관리시스템'도 개발하고 있다.

아울러 UAM 생태계 전반을 가상으로 구현한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구축도 추진 중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글로벌 항공사로서 오랜 기간 항공기를 운용해 온 노하우와 무인항공기 개발 등을 통해 축적된 기술력 등을 토대로 UAM 산업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