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민의힘 전북도당 "정치 협잡꾼은 적폐…뿌리 뽑아야"

송고시간2022-04-12 10:52

댓글
국민의힘 로고
국민의힘 로고

[국민의힘 제공]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국민의힘 전북도당은 이중선 전주시장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가 정치 협잡꾼(브로커)으로부터 시청 인사권을 요구받았다고 폭로한 뒤 후보직을 사퇴한 데 대해 "적폐의 실체가 드러났을 때 뿌리 뽑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당은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당을 떠나 전북 정치의 폐단을 규명하고자 한 이중선 후보의 진정성 있는 행보에 박수를 보낸다"며 "토호 협잡꾼들에 의해 좌지우지되는 지역 정치판의 추악한 실체가 수면 위로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이어 "말 그대로 '썩은 정치'의 현실을 두 눈으로 마주한 듯하다"며 "이번 사태는 지역 민주당 정치인들이 도민을 위한 정치가 아니라 선거 승리를 위한 전략과 편법에만 몰두해왔음을 방증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적폐 정치는 전북을 소멸 위기로, 도민들의 삶을 벼랑 끝으로 내몰았다"며 "이제 과제는 확실한 진상규명과 처벌을 통한 적폐 청산"이라고 강조하며 수사기관의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