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영천재 황선우, 접영 100m도 1위…한국기록에 0.03초 차(종합)

송고시간2022-04-14 15:33

댓글
역영하는 황선우
역영하는 황선우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4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9회 제주한라배 전국수영대회 남자 일반부 접영 100m 결승에서 황선우(강원도청)가 역영하고 있다. 2022.4.14 jihopark@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자유형이 주 종목이지만 개인혼영에서도 한국 기록을 보유한 '수영 천재' 황선우(19·강원도청)가 4년 만에 뛴 접영 경기에서도 한국 기록에 근접하는 역영을 펼쳤다.

황선우는 14일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17회 제주한라배 전국수영대회 사흘째 남자 일반부 접영 100m 경기에서 52초36의 대회 신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2014년 서귀포시청 소속이던 윤석환(부산중구청)이 세운 종전 대회 기록(52초56)을 8년 만에 0.20초 줄였다.

양재훈(강원도청)이 2020년 11월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작성한 한국 기록(52초33)에는 불과 0.03초 뒤진 기록이다.

황선우의 힘찬 출발
황선우의 힘찬 출발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4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9회 제주한라배 전국수영대회 남자 일반부 접영 100m 결승에서 황선우(강원도청)가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2022.4.14 jihopark@yna.co.kr

한국 기록 경신 당시 양재훈은 첫 50m 구간을 24초55에 돈 뒤 남은 50m를 27초78에 헤엄쳤다.

이날 황선우의 첫 50m 구간 기록은 24초85로 양재훈이 한국 기록을 세울 때보다는 늦었지만 후반 50m에서는 27초51의 기록으로 오히려 양재훈보다 빨랐다.

전날 자유형 1,500m를 뛴 양재훈은 이번 대회 접영 100m에는 나서지 않았다.

접영 200m 한국 기록(1분56초25) 보유자인 문승우(전주시청)가 52초71로 2위를 차지했다.

접영 100m 출전한 황선우
접영 100m 출전한 황선우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4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9회 제주한라배 전국수영대회 남자 일반부 접영 100m 결승에서 황선우(강원도청)가 역영하고 있다. 2022.4.14 jihopark@yna.co.kr

자유형 100m와 200m가 주 종목인 황선우가 공식 대회 접영 경기를 뛴 것은 4년 만이어서 이날 기록은 더욱 의미가 있다.

황선우는 자유형을 주 종목으로 결정하기 전까지는 접영과 배영 종목도 병행했다.

서울체중에 재학 중이던 2018년 8월 대통령배 전국대회에서는 접영 50m에서 25초12의 당시 중등부 대회신기록으로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하지만 황선우가 대한수영연맹이 주관하는 공식 대회에서 접영 종목에 출전한 것은 2018년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접영 실력 선보이는 황선우
접영 실력 선보이는 황선우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4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9회 제주한라배 전국수영대회 남자 일반부 접영 100m 결승에서 황선우(강원도청)가 역영하고 있다. 2022.4.14 jihopark@yna.co.kr

전날 남자 일반부 자유형 100m 경기에서도 48초57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한 황선우는 2관왕에 오르며 이번 대회 일정을 모두 마쳤다.

황선우는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4년 만에 출전한 접영 종목에서 좋은 기록을 낼 수 있어서 기분이 너무 좋다"면서 "접영은 어렸을 때부터 훈련을 한 종목이라 52초36이라는 좋은 기록이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0.03초 차이로 한국 신기록을 세우지 못한 것은 조금 아쉽지만 계속 연습해서 더 좋은 기록을 내고 싶다"라며 "곧 호주로 전지훈련을 떠나게 되는데 (6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개막하는) 세계선수권대회와 (9월 중국 항저우에서 열릴) 아시안게임에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열심히 훈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hosu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