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즈, 7월 디오픈 앞두고 아일랜드 프로암 대회 출전

송고시간2022-04-15 10:51

댓글
타이거 우즈
타이거 우즈

[UPI=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7월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 출전을 앞두고 아일랜드에서 열리는 프로암 대회에서 몸을 푼다.

로이터통신은 15일 "우즈가 7월 4일부터 이틀간 아일랜드 리머릭의 어데어 매너에서 열리는 JP 맥매너스 프로암에 출전한다"고 보도했다.

JP 맥매너스 프로암은 7월 4일부터 열리는 이벤트 대회로 욘 람(스페인),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콜린 모리카와(미국) 등도 출전할 예정이다.

이 대회에 이어 7월 14일부터 영국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스에서 메이저 대회인 디오픈이 개막한다.

지난해 2월 교통사고로 다리를 심하게 다친 우즈는 이달 초 열린 시즌 첫 메이저 대회 마스터스를 통해 복귀전을 치렀다.

마스터스에서 컷을 통과, 47위의 성적을 낸 우즈는 '골프의 성지'로 불리는 세인트앤드루스에서 열리는 올해 디오픈에 출전하겠다는 뜻을 밝혔고, 전초전 격으로 JP 맥매너스 프로암에도 나가기로 했다.

우즈는 다른 메이저 대회인 5월 PGA 챔피언십에는 출전 여부를 정하지 않았다.

6월 US오픈 출전 선수 명단에는 이름이 올라 있으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인터넷 홈페이지는 "실제로 출전할지는 좀 더 두고 봐야 한다"고 예상했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