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북대, 정호영 자녀 편입학 의혹에 교육부 감사 요청하기로

송고시간2022-04-17 17:13

댓글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경북대는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자녀 의대 편입학을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교육부 감사를 요청하기로 했다.

경북대
경북대

[경북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북대는 17일 보도자료를 내고 "정 후보자의 경북대병원 진료처장·병원장 재임 때 자녀 입시 문제를 비롯해 논문 공동 저술 활동 등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며 "일차적으로 학내 관련 부서들 자료를 검토한 결과 별다른 법률적, 행정적 하자나 의문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학교 명예를 걸고 공정하고 엄정하게 입시를 관리해 왔다고 자부하는 가운데 벌어지는 일련의 의혹은 대학 자부심에 큰 상처를 주고 있다"며 "모든 의혹을 불식시키기 위해 교육부 감사를 요청하겠다"고 했다.

또 "입시 등과 관련한 자료 요구가 있으면 법령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협조할 계획이다"며 "필요하다면 사정 기관 감사, 조사 등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경북대는 18일부터 대외협력부총장을 위원장으로 각 처장, 사무국장 등 모두 11명으로 정 장관 후보자 관련 대책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기로 했다.

대책위원회는 정 후보자 아들 편입학 과정, 학회지 논문 공저자 참여, 경북대병원 봉사활동 등 논란이 되는 주요 쟁점을 영역별로 점검하고 외부 요청이나 감사 및 조사 등에 대비할 방침이다.

msh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