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통령 취임식 4만명 넘게 초청한다…취임 첫날 현충원 참배(종합)

송고시간2022-04-22 12:10

댓글

신청한 국민 25일에 추첨…서초동 자택 앞에선 축하행사

취임식 예산 33억원 '역대 최고'…"물가 상승률 따른 것"

취임식 관련 브리핑하는 김연주 대변인
취임식 관련 브리핑하는 김연주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김연주 대통령취임준비위원회 대변인이 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 기자회견장에서 취임식 초청인원 규모와 행사 계획 등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2022.4.22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차지연 이은정 기자 = 대통령취임준비위원회는 다음 달 10일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마당에서 열리는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초청 규모를 4만1천명 규모로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김연주 대통령취임준비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종로구 통의동 기자회견장에서 이같이 밝힌 뒤 "세부 초청 대상의 구체적 인원은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4만1천명은 기존 계획보다 상당히 늘어난 수준이다. 코로나19 방역 지침이 최근 완화하면서 취임식 초청 규모도 커진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참석자들은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과거 박근혜 전 대통령의 취임식에는 약 7만명, 이명박 전 대통령의 취임식에는 약 5만명이 참석했었다.

박 전 대통령 탄핵으로 치러진 대선에서 당선됐던 문재인 대통령은 국회 로텐더홀에 약 500명을 초청해 약식으로 취임식을 치렀다.

취임식에 드는 예산은 약 33억원이다. 역대 대통령의 취임식 비용은 김영삼 전 대통령 10억원, 김대중 전 대통령 14억원, 노무현 전 대통력 20억원, 이명박 전 대통령 24억원, 박근혜 전 대통령 31억원으로 전해졌다.

김 대변인은 이번 취임식 예산이 역대 최고라는 지적에 "물가 상승률로 인해 매번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지난 8∼14일 취임식 참여를 신청한 국민을 상대로 오는 25일 추첨이 이뤄진다. 결과는 오는 29일 인수위 홈페이지(https://20insu.go.kr)의 취임준비위원회 코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초청장은 다음 달 2일부터 우편 발송된다.

김 대변인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취임식에 참석하는지와 관련해 "윤 당선인이 직접 예방해 취임식 초청의 뜻을 밝혔다"며 "필요하다면 박주선 취임준비위원장도 언제든 직접 초청장을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례에 따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등 전직 대통령 유족도 초청할 예정이다.

취임식 당일인 다음 달 10일 0시에는 보신각에서 임기 개시를 알리는 타종 행사가 열린다.

같은 날 오전에는 윤 당선인의 서초동 자택 앞에서 간단한 축하 행사가 열린다. 윤 당선인은 같은 날 오전 국립현충원을 참배한다.

취임준비위 관계자는 "통상 취임일에는 당선인의 기존 주거지 이웃들이 중심이 된 환송 행사가 있었다"며 "윤 당선인의 경우 당분간 서초동에서 집무실로 출퇴근할 예정이기 때문에 환송보다는 축하에 초점을 둔 간단한 행사가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음 달 10일 오전 10시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마당에서는 다양한 식전 행사가 진행된다. 오전 11시께 윤 당선인이 도착하면 취임식 본식이 시작된다.

본식은 1시간 정도로 예상된다.

같은 날 오후에는 용산 집무실 시대 개막을 알리는 단출한 기념행사와 국내 주요 인사·외빈을 위한 경축 연회 등이 진행된다.

취임준비위가 이미 예고한 대로 오는 24일 용산공원 잔디마당에서는 '어린이가 꿈꾸는 대한민국'이라는 이름의 어린이 그림 그리기 축제가 개최된다.

취임준비위는 23∼30일 '내가 꿈꾸는 새로운 대한민국'이라는 이름으로 국민 동영상 참여 프로그램을 공개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취임준비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한편 취임준비위는 '장례 매듭' 논란을 일으킨 취임식 공식 엠블럼을 업그레이드해 조만간 다시 공개할 예정이다.

[그래픽] 5월10일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주요 일정
[그래픽] 5월10일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주요 일정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zeroground@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국회의사당
국회의사당

[연합뉴스 자료 사진]

ksw08@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