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민주, 경기지사 '김은혜 대항마' 경쟁 돌입…결선투표 변수(종합)

송고시간2022-04-22 18:56

댓글

김동연에 견제구…안민석 "토론서 참패"·염태영 "민주 정체성 검증"

조정식, 김은혜 겨냥 "초보 정치인, 1천400만 살릴 꾸릴 능력 의심"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안민석 의원·염태영 전 수원시장·조정식 의원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안민석 의원·염태영 전 수원시장·조정식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 경선의 막이 22일 올랐다.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경기지사 후보를 선출하는 1차 투표(본경선)가 이날부터 25일까지 나흘 동안 진행된다.

현재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안민석 의원·염태영 전 수원시장·조정식 의원(가나다 순)이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지사 후보에 맞설 대항마 자리를 놓고 경쟁하고 있다.

1차 투표서 과반을 득표한 후보가 없으면 1위와 2위 주자가 27∼30일 결선투표를 거쳐 30일 후보가 확정된다.

경선은 권리당원 투표·안심번호 선거인단 투표를 각 50% 반영하는 방식으로 치러진다.

민주당 경기지사 예비후보들은 서로를 향해 견제구를 날리며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특히, 현재까지 여론조사에서 앞선 것으로 평가받는 김 전 총리를 가장 경계하는 분위기다. 1차에서 승패가 결정되지 않을 경우 결선투표에서의 후보간 연대가 변수가 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경선 (PG)
더불어민주당 경선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안 의원 경선캠프는 이날 논평에서 전날 MBC '100분 토론'에서 열린 경기지사 경선 토론을 언급하며 "한마디로 평가하면 안민석 압승, 김동연 참패"라고 주장했다.

안 의원 경선캠프는 "안 후보는 중앙대 교수와 경기도 5선 의원의 관록을 발휘하며 반도체 대학 설립 등 해박한 경기도의 정책 비전을 과시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반면 김동연 후보는 기본소득, 전 도민 재난지원금, 무상급식 등 이재명 후보와 민주당의 정책에 대해 과거에 반대했던 이유에 대한 해명 없이 지금은 찬성한다는 입장을 피력해 신뢰하기 어렵다는 평가를 상대 후보들로부터 받았다"고 비판했다.

염 전 시장도 CBS 라디오에서 김 전 총리를 겨냥 "(민주당이 추진한) 전 국민 재난지원금을 포퓰리즘이다(라고 했으며), 또 보편적 복지(라고 부르며) 아주 부정적이었다"고 지적했다.

인사말 하는 김동연
인사말 하는 김동연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새로운물결 김동연 대표가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새로운물결 합당수임기관 합동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4.15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이어 "또 정치교체라고 하면서 다당제를 주장했다. 그런데 하루아침에 합당하고 입당해 민주당 후보가 되겠다고 하니까 당연히 민주당의 정체성과 가치에 부합하는지 점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유승민 전 의원을 꺾고 경기지사 후보로 최종 확정된 김은혜 의원은 경선 결과 발표 직후 경기도 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어떤 후보가 나와도 이길 자신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조정식 의원은 논평을 통해 "김 후보는 MB(이명박 전 대통령) 시절 승승장구한 것처럼 윤석열 당선인의 후광으로 '온실 속 속성재배'로 성장한 초보 정치인"이라며 "초보 정치인 김 후보가 과연 대한민국의 심장부라 할 수 있는 1천400만 경기도의 살림을 제대로 꾸려갈 자질과 능력이 있는지 의구심이 든다"고 지적했다.

gogog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