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실화해위,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집단희생 첫 직권조사 결정

송고시간2022-04-27 10:07

댓글

신안군 민간인 희생사건 직권조사하기로

순사자 명부
순사자 명부

[2기 진실화해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2기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는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집단희생 사건에 대한 첫 직권조사를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진실화해위는 전날 제31차 위원회 회의를 열고 '전남 신안군 민간인 희생사건' 직권조사를 의결했다.

전남 신안군은 다수의 섬으로 이뤄진 지역으로, 1948∼1951년 군경과 적대세력에 의한 민간인 집단희생 사건이 다수 발생했다. 하지만 지금까지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희생 사건의 전모가 밝혀진 적은 없었다.

진실화해위에 따르면 신안군에서 발생한 국민보도연맹 사건, 적대세력 사건, 부역 혐의 사건 등 민간인 집단희생 사건의 희생 규모는 사전 조사를 통해 파악된 규모만 1천600명 이상으로 추정된다.

특히 신안군 임자면은 당시 1만여명이 거주했는데, 한국전쟁 발발 전후 희생된 숫자는 '순사자 명부'에 등재된 인원을 포함해 1천3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신안군 내 8개 섬에서 일어난 민간인 희생 사건과 관련해 이달 11일 기준 진실화해위에 접수된 진실규명 신청 건수는 357건에 그쳤다.

진실화해위는 ▲ 한 지역에서 민간인 집단희생 사건이 연속적으로 일어났고 ▲ 인구 대비 피해 규모가 상당히 컸으며 ▲ 좌우에 의한 피해로 진실규명에 대한 두려움을 안고 있다는 점 등을 고려해 직권조사를 통한 체계적인 진실규명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아울러 직권조사를 통해 국가적 차원에서 희생 경위, 희생 규모 등 사건의 진실을 밝혀 공동체를 회복하고 지역사회 내 갈등과 모순을 극복해 국민통합에 기여하는 목적도 있다고 밝혔다.

정근식 진실화해위원장은 "역사적으로 의미 있고 중대한 민간인 집단희생 사건에 대한 직권조사 결정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진실규명을 통해 희생자들의 명예를 회복하고 화해의 시대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진실화해위는 역사적으로 중요한 사건으로서 진실규명사건에 해당한다고 인정할 만한 상당한 근거가 있고 진실규명이 중대하다고 판단되는 때에는 이를 직권으로 조사할 수 있다.

chi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