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현중, NBA 드래프트 도전 선언…"오랜 꿈 이루겠다"

송고시간2022-04-27 10:38

댓글
NBA 드래프트 도전 선언한 이현중
NBA 드래프트 도전 선언한 이현중

[이현중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미국 대학농구 무대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이현중(22·데이비드슨대)이 미국프로농구(NBA) 도전을 선언했다.

이현중은 27일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농구선수로서 장기적인 미래와 다음 단계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해본 결과, 이 시점에서 프로로 전향해 이번 6월에 NBA 드래프트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3학년인 이현중은 1년 더 대학 무대에서 뛸 수도 있지만, 올해 NBA에 도전하기로 했다.

NBA 드래프트는 6월 23일 뉴욕주 브루클린의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다.

이에 앞서 5월 16일부터 일주일간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신인 선수들의 테스트 무대인 드래프트 콤바인 행사가 진행되는데, 여기에 초청받아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야 드래프트에서 지명을 기대해 볼 수 있다.

이현중의 대학농구 경기 장면
이현중의 대학농구 경기 장면

[AFP=연합뉴스]

이현중은 이 과정에서 자신을 지원해 줄 에이전트와 매니지먼트사를 곧 결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현중은 인스타그램에서 "지난 3년간 잊지 못할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끊임없는 지원을 해준 데이비드슨대 코칭스태프, 팀 동료, 그리고 모든 스태프에게 감사를 표하고 싶다"고 적었다.

이어 "특별히 밥 매킬롭 감독님께 감사를 전한다. (매킬롭 감독은) 나를 호주 NBA 글로벌 아카데미에서 발굴해 지난 3년간 코트 안팎에서 투지, 리더십, 스킬 등 많은 것들을 가르쳐 주셨다"고 마음을 전했다.

이현중은 또 "NBA에서 뛰는 오랜 꿈을 이뤄가는 과정에서 내 앞에 펼쳐질 도전과 기회에 대해 많은 기대가 된다"면서 "어떤 장애물이 있더라도 절대 포기하지 않고 나아가 보겠다"고 다짐했다.

ah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