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성물산 1분기 영업이익 5천416억원…작년 동기 대비 79%↑(종합)

송고시간2022-04-27 16:30

댓글

매출 10조원으로 33% 증가…건설·상사·패션 부문 고루 개선

삼성물산
삼성물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삼성물산[028260]은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5천416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79%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7일 공시했다.

매출은 10조4천397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33.2% 증가했다. 순이익은 6천492억원으로 26.8% 줄었다.

삼성물산은 "경영체질 개선 및 경쟁력 강화 노력의 성과가 가시화되면서 회사 전체 매출과 영업이익이 개선됐다"고 밝혔다.

부문별로 보면 건설 부문 매출은 3조19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8.8%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천550억원으로 14.8% 늘었다.

대규모 프로젝트 공사가 본격화되면서 실적 호조로 이어졌다. 1분기 건설 수주 규모는 4조9천억원으로 연간 목표치 11조7천억원의 42%에 해당한다.

상사 부문은 선제적인 리스크 관리와 트레이딩 역량 강화 등의 노력에 힘입어 영업이익(1천900억원)이 전년 동기 대비 126.2% 급증했다. 매출 또한 5조7천810억원으로 53.0% 늘었다.

패션 부문도 소비 심리 회복세에 따른 전반적인 사업군의 실적 호조로 영업이익(420억원)이 전년 동기보다 2배로 확대됐다. 매출은 12.6% 증가한 4천740억원을 기록했다.

리조트 부문은 레저업계의 수요 회복에 따라 6천550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기 대비 8.3% 증가했다. 다만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인한 식수 감소 등의 여파로 100억원의 영업손실을 내 적자 폭이 커졌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2분기에는 개선된 사업 체질을 바탕으로 수익성을 지속해서 높이고 사업 부문별 수익구조를 견조하게 유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yoo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