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분당 출마'에 즉답 피한 안철수 "생각할 여유 없어"

송고시간2022-04-29 17:00

댓글

"지금은 전혀 생각하고 있지 않아…지금은 인수위 업무 집중 시기"

답변하는 안철수 대통령직 인수위원장
답변하는 안철수 대통령직 인수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안철수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 앞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4.29 [인수위사진기자단]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은 29일 국회의원 분당갑 보궐선거 차출론과 관련해 "출마에 대해 전혀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안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 집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분당갑 보궐선거에 출마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출마 여부에 대한 즉답을 피하면서 여지를 남긴 것으로 해석된다.

안 위원장은 "(인수위 활동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정리된 것들을 발표하려니까 시간이 정말로 촉박하다"며 "하루에도 몇 번씩 제가 직접 발표하는 일들도 많지 않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전혀 생각하고 있지 않다. 전혀 생각할 여유도 없고"라고 덧붙였다.

안 위원장은 당 차원의 분당갑 출마 요청을 받게 될 경우를 가정한 질문에는 "지금 전혀 그런 쪽으로 생각하고 있지 않다는 말씀만 드리겠다"며 "지금은 출마가 아니라 인수위 업무에 집중해야 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윤상현 재보선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기자들에게 '분당갑 전략공천' 여부에 대해 "나중에 봐서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준석 대표가 '경선 원칙'에 무게를 둔 것과는 다소간 온도차가 느껴지는 대목이다.

as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