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리나라 최고의 전통미인 '미스 춘향 진'에 최성경씨

송고시간2022-05-05 00:59

댓글
'미스 춘향 진' 최성경씨
'미스 춘향 진' 최성경씨

[남원시 제공]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국춘향선발대회에서 최성경(23·전북·전남대 신문방송학과)씨가 우리나라 최고의 전통미인 자리에 올랐다.

최씨는 4일 오후 제92회 춘향제 행사의 하나로 전북 남원시 광한루원에서 열린 춘향선발대회에서 최고점을 받으며 '미스 춘향 진'으로 뽑혔다.

그는 "색다른 경험을 하고 싶어 참가했는데 뜻밖의 영광을 안게 됐다"며 "전공을 살려 남원과 춘향의 이야기를 라디오로 선보이고 싶다"고 말했다.

최씨에 이어 미스 춘향 선에는 정가야(24·서울), 미에는 김규리(24·서울·성균관대 영어영문 국제통상학과), 정에는 진세민(21·서울·이화여대 국제학부), 숙에는 이빈(23·광주·단국대 공연영화학부), 현과 우정상에는 김민지(24·경기·국민대 경영학과)씨가 각각 선정됐다.

춘향선발대회 입상자들
춘향선발대회 입상자들

[남원시 제공]

수상자에게는 최고 1천만원의 상금과 트로피가 수여됐다.

올해 대회에는 전국에서 340명이 참가했으며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과한 30명이 본선에 올랐다.

춘향선발대회는 춘향제의 하이라이트로, 배우 최란(1979년)·박지영(1988년)·오정해(1992년)·윤손하(1994년) 등 스타급 연예인들을 배출했다.

doin1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