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어린이날 전날밤 아파트 화재…7세 아이와 할아버지 숨져

송고시간2022-05-05 08:58

댓글
영등포구 아파트 화재
영등포구 아파트 화재

[서울 영등포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어린이날 전날 밤 서울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7세 아이와 할아버지가 숨졌다.

5일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19분께 영등포구 영등포동 15층짜리 아파트 8층 집에서 불이 나 약 1시간 만에 꺼졌다.

이 집에 있던 70대 A씨와 7세 손자가 현장에서 응급조치를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A씨와 손자는 각각 주방과 거실에서 발견됐다.

아파트 주민 14명이 스스로 대피했고, 다친 사람은 없었다.

화재가 발생한 8층 집은 전부 불타 소방 추산 1천500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1차 감식을 했지만, 화재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경찰은 6일 합동 감식을 하고,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특별한 방화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chi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