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4만9933명 확진, 어제보다 약 3만명↑…위중증 81일만에 300명대(종합)

송고시간2022-05-10 10:07

댓글

신규확진 7일 연속 5만명 미만…사망 62명, 11일 연속 두자릿수

중증 병상 가동률 19.2%…3개월 만에 10%대

독립문광장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종료
독립문광장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종료

[연합뉴스 자료사지ㄴ]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코로나19 유행 감소세가 둔화하는 조짐이 나타나는 가운데 10일 신규 확진자는 4만명대 후반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4만9천933명 늘어 누적 1천761만4천89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2만601명)보다 2만9천332명 늘어 2.4배가 됐다.

어린이날에서 주말로 이어진 징검다리 연휴에 검사 건수와 확진자 규모가 함께 감소했다가 평일인 전날 검사 건수가 늘면서 확진자 수도 다시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지난 4일(4만9천55명)부터 7일 연속으로 하루 확진자 수는 5만명 미만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2주 전인 지난달 26일(8만341명)보다는 3만408명 적고, 1주 전인 지난 3일(5만1천121명)과 비교하면 1천188명 적다.

전날까지 이틀 동안은 신규 확진자 수가 전주 같은 요일 대비 증가(1일 3만7천760명→8일 4만63명, 2일 2만76명→9일 2만601명)해 코로나19 유행 감소세가 정체된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왔는데 이날 확진자 수는 1주 전과 대동소이하다.

정부는 이번 주까지는 상황을 지켜봐야 추이를 명확히 알 수 있다면서도 가을철까지는 유행이 소규모 수준에서 계속 존속되는 상황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날 집계된 위중증 환자 수는 398명으로, 전날(421명)에서 23명 줄었다. 위중증 환자가 300명대로 떨어진 것은 지난 2월 18일(385명) 이후 81일 만이다.

전국 중증 병상 가동률은 이날 0시 기준 19.2%(2천501개 중 480개 사용)로, 전날(20.6%)보다 1.4%포인트 감소했다. 2월 11일(19.1%) 이후 약 석 달 만에 10%대로 내려왔다.

중증에서 상태가 호전되거나 중증으로 악화할 가능성이 높은 환자를 치료하는 준중증 병상 가동률은 24.4%다.

입원치료 없이 자택에 머무르는 재택치료자는 23만1천127명으로, 전날(24만1천315)보다 1만188명 줄었다. 재택치료자 중 관리의료기관의 건강 모니터링을 받는 집중관리군도 전날(1만9천명)보다 1천603명 감소한 1만7천397명이다.

한산한 코로나19 선별검사소
한산한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62명으로 직전일(40명)보다 22명 많다. 사망자 수는 지난달 30일(70명) 이후 11일 연속 두 자릿수다.

사망자를 연령대별로 보면 80세 이상이 37명(59.7%)으로 가장 많고 70대 11명, 60대 11명, 40대·30대·20대 각 1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2만3천462명이고 코로나19 누적 치명률은 0.13%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된 사례는 23명이고 나머지 4만9천910명은 국내에서 감염된 지역발생 사례다.

해외유입을 포함한 지역별 확진자는 경기 1만1천334명, 서울 8천142명, 경남 3천319명, 대구 3천245명, 경북 2천835명, 부산 2천772명, 인천 2천555명, 전남 2천303명, 전북 2천275명, 충남 2천268명, 강원 1천828명, 충북 1천793명, 대전 1천547명, 광주 1천523명, 울산 1천321명, 세종 466명, 제주 405명, 검역 2명이다.

지난 4일부터 1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4만9천55명→4만2천289명→2만6천702명→3만9천593명→4만63명→2만601명→4만9천933명으로 일평균 3만8천319명이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기본접종을 마친 비율)은 이날 0시 기준 86.8%(누적 4천455만6천687명)다. 3차 접종은 전체 인구의 64.7%(누적 3천318만8천778명)가 마쳤다.

만 5∼11세 소아의 1차 접종률은 1.7%다.

60세 이상을 대상으로 하는 4차 접종은 대상자 1천181만1천307명 중 30.7%(362만3천366명)가 예약을 했고, 24.2%(285만4천308명)가 접종을 마쳤다.

abbi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