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해안 경계 서던 해병대원, 포항 앞바다서 참고래 발견

송고시간2022-05-10 14:12

댓글

포획 금지 대상 해양보호생물…포항시 폐기 예정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해안 경계를 서던 해병대원이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죽은 참고래를 발견했다.

10일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9일 오후 2시 37분께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하정리 동쪽 1.5㎞ 해상에서 정치망 그물에 걸려 죽은 참고래를 해병대원이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당시 해안대대에서 연안을 감시하던 해병대원은 "요트가 전복된 것 같다"고 밝혔다.

포항해경이 현장에 출동한 결과 해당 물체는 요트가 아니라 그물에 걸려 뒤집힌 참고래 수컷으로 나타났다.

이 고래는 길이 18.5m, 둘레 4.8m다.

불법포획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참고래는 해양생태계의 보전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정된 해양보호생물이어서 포획이나 거래가 금지돼 있다.

이에 따라 포항해경으로부터 넘겨받은 포항시는 참고래를 폐기 처분하기로 했다.

해병대는 참고래를 발견한 해병대원을 포상하기로 했다.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죽은 채 발견된 참고래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