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후보등록] 납세 0원·병역미필·전과 '3관왕' 3명

송고시간2022-05-14 01:39

댓글

광역의원 후보 2명, 기초의원 후보 1명

6·1 지방선거 D-19
6·1 지방선거 D-19

(과천=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다음 달 1일 치러지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후보자 등록 이틀째인 13일 과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지방선거 선거종합상황실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각 17명의 광역단체장 및 교육감, 226명의 기초단체장, 779명의 광역의원, 2천602명의 기초의원 등을 뽑는다. 후보자 공식 선거운동은 19일부터 시작돼 선거 전날인 이달 31일까지 총 13일간 이뤄진다. 2022.5.13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6·1 지방선거 후보등록 마감일인 13일 오후 9시 30분까지 등록을 마친 후보 7천495명 중 최근 5년간 납세 실적이 전혀 없고, 병역 의무를 이행하지 않은 데다 전과까지 있는 후보는 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7천495명은 교육감, 교육의원,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를 제외하고 광역단체장, 기초단체장, 광역·기초의원 후보를 합한 숫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자료에 따르면 '납세 0원, 병역 미필, 전과'를 동시에 기록한 3명 가운데 2명은 광역의원 후보, 1명은 기초의원 후보였다.

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 1명, 국민의힘 1명, 무소속 1명으로 집계됐다.

광역의원 후보 중에는 광주 북구제6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후보와 비례대표로 대전시의원 선거에 출마한 민주당 후보가 이름을 올렸다.

기초의원 후보 중에는 충남 천안에 비례대표로 출마한 국민의힘 후보가 이 같은 케이스였다.

한편, 병역 의무가 없는 여성 가운데 납세 실적이 없고 전과가 있는 후보도 1명 있었다.

서울 도봉구청장 선거에 출마한 무소속 후보는 납세액이 없었고 3건의 전과가 있었다.

kjpar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