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지역 올해 일본뇌염 매개 모기 첫 확인…작년보다 3주 빨라

송고시간2022-05-15 09:04

댓글
일본뇌염 매개 모기 방역
일본뇌염 매개 모기 방역

[연합뉴스 자료 사진]

(대구=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12일 지역에서 올해 처음으로 일본뇌염 매개 모기로 알려진 '작은빨간집모기'가 확인됐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 6월 3일, 2020년 6월 4일에 처음 채집된 것과 비교하면 3주 정도 빠른 것이다.

전국적으로는 올해 4월 7일 부산에서 작은빨간집모기가 처음 확인됨에 따라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된 상태다.

일본뇌염은 예방접종을 통해 예방할 수 있는 감염병이다.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 모기에 물린 사람의 극히 일부에서 뇌염으로 진행되며 뇌염이 발생하면 사망률이 높고, 회복되더라도 신경계 합병증 발생 비율이 높다.

도주양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가정에서는 방충망 또는 모기장을 사용하고, 야외 활동 시에는 모기 기피제 사용과 긴 옷 착용 등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며 "모기 유충의 서식지가 될 수 있는 집주변의 웅덩이를 없애는 등 주변 환경관리에도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haru@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