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성디스플레이, 코로나19로 멈췄던 무료개안사업 재개

송고시간2022-05-15 10:34

댓글

임직원 공모 통해 새 사업명 '무지개' 확정

4월 26일 서울 실로암 안과병원에서 진행된 무료개안사업 협약식 모습. 왼쪽부터 윤성희 삼성디스플레이 인사팀장(부사장), 김선태 실로암안과병원장.[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4월 26일 서울 실로암 안과병원에서 진행된 무료개안사업 협약식 모습. 왼쪽부터 윤성희 삼성디스플레이 인사팀장(부사장), 김선태 실로암안과병원장.[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는 실로암 안과병원과 업무 협약을 맺고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주춤했던 무료개안사업을 재개한다고 15일 밝혔다.

무료개안사업은 1995년 시작한 삼성의 대표적 사회공헌 활동이다.

그동안 눈 질환과 시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는 23만명의 취약계층 환자들에게 무료 안과 진료 및 수술을 지원했다.

2020년 삼성디스플레이가 사업을 담당한 뒤 코로나19 확산으로 활동이 중단됐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근 임직원 공모를 통해 새 사업명을 '무지개'(무료지원개안사업)로 정했다.

또 무지개 사업 분야와 대상을 전문 안과 진료와 검사, 수술이 필요한 소외계층 아동·청소년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kih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