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홍원기 키움 감독, 트레이드 효과에 활짝 "김태진, 빈자리 메워"

송고시간2022-05-15 12:58

댓글

"요키시, 전담 포수였던 박동원보다 이지영과 더 나은 호흡"

인터뷰하는 홍원기 감독
인터뷰하는 홍원기 감독

(수원=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홍원기 키움 히어로즈 감독이 15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kt wiz와 원정경기에서 인터뷰하고 있다. 2022. 5.15. cycle@yna.co.kr

(수원=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홍원기 감독은 지난달 단행한 KIA 타이거즈와 트레이드 효과에 만족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주전 포수 박동원을 내줬지만, 반대급부로 영입한 김태진이 기대 이상의 활약을 펼치고 있고, 박동원의 빈자리는 이지영이 훌륭하게 메우고 있어서다.

홍원기 감독은 15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리는 kt wiz와 원정경기를 앞두고 최근 김태진의 활약에 관해 "김태진은 중요할 때 출루해 팀에 활력을 주고 있다"며 "이용규가 빠진 상황에서 큰 역할을 한다"고 칭찬했다.

최근 키움은 주전 리드오프 이용규가 어깨뼈 미세 골절로 전력에서 이탈했다.

내부에선 이용규가 복귀하기까지 한 달 이상의 시간이 걸릴 것으로 분석한다.

키움으로선 전력에 상당한 부담이지만, 김태진이 그 역할을 대신하고 있다.

김태진은 최근 3경기에서 14타수 4안타 타율 0.286을 기록 중이다.

박동원을 대신해 주전 포수 마스크를 쓰는 이지영에 대한 칭찬도 잊지 않았다.

키움의 에이스 에릭 요키시는 지난달까지 박동원이 전담해서 공을 받았지만, 박동원의 이적 후 이지영이 배터리를 이루고 있다.

요키시는 박동원 이적 후 최근 4경기에서 평균자책점 1.65의 특급 성적을 거뒀다.

홍원기 감독은 "지금은 이지영과 호흡이 더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키움은 지난달 24일 박동원을 KIA에 내주고 내야수 김태진과 현금 10억원, 2023년 신인드래프트 2라운드 지명권을 받는 트레이드를 했다.

cycl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