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힘 박상돈-민주당 이재관 천안시장 후보 "내가 적임자"

송고시간2022-05-15 18:28

댓글

주말 선거사무소 발대식 잇달아 개최…승리 의지 다져

왼쪽부터 박상돈 천안시장 후보, 김태흠 충남지사 후보
왼쪽부터 박상돈 천안시장 후보, 김태흠 충남지사 후보

[박상돈 후보 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휴일인 15일 충남 최대 도시인 천안에서는 각당 시장 출마 후보들이 선거사무소 발대식 등을 열고 승리 의지를 다졌다.

국민의힘 박상돈 후보는 이날 쌍용동 라마다앙코르호텔 선거사무실에서 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을 열고 재선 의지를 다졌다.

선대위 발대식에서는 청년·여성·체육·교육 등 각 계층과 분야별 인사, 정책자문단 등 500여명이 참석, 임명장을 받았다.

김태흠 충남지사 후보는 축사에서 "박 후보는 천안의 숙원사업을 2년 만에 해결해 낸 능력 있는 행정가"라고 치켜세운 뒤 "충청의 아들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김태흠·박상돈과 시·도의원 후보들이 충남의 새로운 변화를 만들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박 후보는 "천안은 코로나 위기와 혼란 속에서도 성장을 해왔다"며 "2년간 쌓아온 성과를 디딤돌 삼아 다시 뛰는 천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원팀 강조하는 민주당 후보들
원팀 강조하는 민주당 후보들

[이재관 후보 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더불어민주당 이재관 후보는 전날 불당동에서 열린 자신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지도자의 가장 큰 덕목 중 하나는 시민에게 비전을 제시하는 것"이라며 "양승조 충남지사 후보와 함께 승리해 천안을 경쟁력 있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축사에 나선 양 충남지사 후보는 "이 후보는 천안을 잘 알고 천안을 새롭게 설계할 수 있는 젊고 유능한 행정전문가"라며 "새로운 천안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이 후보를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개소식에서는 천안지역 문진석·이정문 국회의원과 시장 경선에 참여했던 이규희, 장기수 등 당원들이 다 같이 참여해 원팀으로 천안시장 탈환을 결의했다.

j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