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에어, 1분기 영업손실 464억원…작년보다 매출↑ 손실↓

송고시간2022-05-16 15:35

댓글
진에어 여객기
진에어 여객기

[진에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진에어[272450]는 올해 1분기 매출이 675억원, 영업손실이 464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매출은 지난해 1분기 439억원 대비 53.8% 증가했고, 영업손실 규모는 작년 동기(601억원)보다 작아졌다.

당기순손실은 721억원에서 310억원으로 감소했다.

진에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여파로 국제선 운항이 제한되고 환율과 유가가 상승하면서 적자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2분기에는 각국 정부가 입국 제한 조치를 완화하면서 여행 수요가 회복될 것으로 기대된다.

진에어는 괌, 클락, 세부, 나리타, 오사카 등의 노선을 증편하고 인천~방콕, 코타키나발루와 부산~다낭, 방콕 노선의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실적 개선 노력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늘었고 적자는 감소했다"며 "시장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재무 건전성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